<김태영 국방장관과 UAE 왕세자가 특전사 대원들의 시범을 보다가 귀엣말을 나누고 있다. 사진/국방일보>

 한국군 특전부대의 아랍에미리트(UAE) 파병은 모하메드 빈 자이드 알 나흐얀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왕세자가 지난 5월 한국을 방문했을 때 특수전사령부의 707 특수임무대대의 대테러 시범을 보고 감동한 것이 결정적 이유였다고 국방부는 설명하고 있습니다.(왕세자님 이름이 좀 긴 편입니다. 왕세자는 아랍에미리트 군의 부총사령관직도 맡고 있답니다)

 김태영 국방장관은 “워낙 리얼하게 해서 (특전대원들이) 다치는 것 아닌가 걱정했다”고까지 말했습니다. 그만큼 특전대원들이 온 몸을 던져 보여준 시범이었다고 볼 수 있겠습니다.

 기자도 707 특임대 뿐만 아니라 수도방위사령부 소속 대테러부대 등의 시범을 여러차례 본 경험이 있습니다. 볼 때마다 느끼는 것이지만 특전시범은 보는 사람에게 짜릿한 긴장과 흥분을 전달합니다.

 지금까지 남아 있는 가장 인상적인 장면은 수년 전 국정감사 때였습니다. 국회 국방위원들을 태운 CH-47 시누크 헬기가 경기 광주의 특수전사령부 교육단을 향해 가고 있을 때였습니다. 헬기 안에는 4명의 앳대 보이는 여군들도 함께 탑승하고 있었습니다. 고공침투복을 입은 특전사 여군들이었습니다.

 그런데 이들 여군들이 갑자기 일어서더니 헬기 꽁무니의 반쯤 열려 있는 문쪽으로 슬슬 뒷걸음치는 것이 아니겠습니까. 모두들 놀라서 쳐다보는 순간 이 여군들은 “국방위원님 여러분의 특전사 방문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라고 거수경례와 함께 외치더니 순간적으로 뒤로 넘어지듯이 허공 속으로 빨려 들어갔습니다.

 그제서야 사태를 짐작한 헬기 탑승객들은 우뢰와 같은 박수를 보냈습니다. 아랫쪽을 내려다 보니 잠시 후 특전 여군들은 낙하산을 펼치고 여유있게 어디론가 날아 갔습니다.(이날 특전사 국감은 특전대원들에 대한 격려 위주로 이뤄졌습니다)

 특전 요원들의 시범은 항상 위험이 도사리고 있습니다. 또 엉뚱한 실수가 튀어나오기도 합니다. 재미있는 사례를 하나 소개할까요.

 특전사의 저격 시범은 가장 먼거리의 경우 700m 표적을 맞추는 것입니다. 시범을 참관하는 사람들도 표적이 맞았는 지를 확인하려면 망원경이 필요합니다.

 그래서 특전사는 통상 400m 표적 맞추기를 통해 플래카드를 펼치며 방문객을 환영하는 관례가 있습니다. 환영 플래카드로는 ‘○○○○ 방문을 환영합니다’ 또는 ‘위풍당당, 대한육군’이 주요 메뉴입니다. 표적을 하나하나 맞출 때마다 한글자씩 씌여진 플래카드가 차례로 펼쳐지는거죠.

 그런데 가끔 플래카드 글자 하나가 펼쳐지지 않는 경우가 있습니다. 가령 ‘위풍○당, 대한육군’ 식이죠. 이는 저격수의 실수가 아니라 플래카드를 펼치는 장비의 고장이 주원인입니다.(특전사 시범에서 어쩌다 이런 경우가 발생해도 저격수의 솜씨를 의심하지 않아도 됩니다)

 이번 UAE 왕세자 방문 때 특전사는 특별한 플래카드를 준비했습니다.

 저격수가 한발 한발 표적을 명중시킬 때마다 'WELCOME'이라고 쓰여진 플래카드와 태극기, UAE 국기가 차례대로 펼쳐진 것이죠.

 마지막은 그 광경을 지켜보던 왕세자 일행의 박수 소리로 이어졌습니다.

 워낙 실전적인 격파와 대련 시범을 보이다 다치는 경우도 있지요. 앳된 여성 대원이 떠날 때 한 손을 붕대로 감싼 채 다른 한 손으로 잘가라고 흔들 때는 괜시리 눈시울이 뜨거워집니다.

 참고로 UAE 왕세자 앞에서 특전대원들이 깨뜨린 유리창은 홍콩 영화에서 자주 등장하는 것과 같은 설탕으로 만든 것은 절대 아니랍니다.(사실 사소한 호기심에 궁금해서 물어봤다가 ‘한소리’ 들었습니다)

 그런데 요즘 건물 유리창은 대부분 강화유리인데 그것도 군홧발에 깨질까요. 깨진답니다. 강화유리 상당수가 강도가 약한 중국산 짝퉁이기 때문이라나요.(진짜 강도가 센 유리창의 경우에는 다른 방도가 있답니다)

'국방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한국군 대령 된 북한군 대위  (17) 2010.11.16
영어, 한글 그리고 미군  (18) 2010.11.11
특전사와 왕세자  (16) 2010.11.09
국방부 시계  (17) 2010.11.05
통화기록 좀 봅시다  (17) 2010.11.03
자체 교전규칙조차 없는 한국군(교전규칙의 비밀)  (5) 2010.11.02
Posted by 경향 박성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을하늘 2010.11.09 14: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끔씩 여군 특전사들의 활동상을 접할 때마다
    대단한 사람들이구나 하는 생각을 하게 되더군요.
    그런데 일상에서 사복을 입은 여군 특전사들의 행동은
    더없이 여성스러운 면모라더군요...
    지금도 찬바람을 맞으며 고된 훈련을
    능히 이겨내고 있을 그들에게 찬사를 보냅니다.
    자랑스런 대한민국처럼 여러분 역시 이 나라의 보배입니다...

  2. Favicon of https://true0729.tistory.com BlogIcon 재영지원 2010.11.10 0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우~ 우리 특전사 분들 너무 멋있네요. ^^
    역시 대한민국의 듬직한 지킴이!

    • 장강 2010.11.10 13:31  댓글주소  수정/삭제

      특전맨의 얼굴도 보고 싶은데 707특임대대는 신분 노출을 막기 위해 시범 때면 항상 두건을 쓰고 있는 게 약간은 아쉬움입니다.

  3. 이석종 2010.11.10 12: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중국산 짝퉁 강화유리...슬픈현실입니다...

    • 장강 2010.11.10 13:26  댓글주소  수정/삭제

      창틀은 국산, 유리는 중국산 경우가 많다고 하네요. 이사할때 참고하세요~

  4. 이성준 2010.11.13 11:0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짜 강화유리를 깨트리고 침투하는 방법은 무엇일까요?
    보안일까요?

    C4로 폭파?
    특수 전투화?
    강철 막대기?
    쪽문으로 투입?

    작전지침 : 1. 대테러 작전 직전 유리 상태 파악

  5. 나리킴 2010.11.15 11: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여군이 꿈이었는데... 그런데 요즘에는 군인이 왠지 그냥 안쓰럽네요.

    • 이성준 2010.11.15 15:47  댓글주소  수정/삭제

      여군하셨음 잘 하셨을 겁니다.
      오지전문 여군 같은 걸루 특수부대원이 되셨을 듯.


      Mr 김의 neck을 따러 어디론가 출동하는 특수부대원...

  6. 나리킴 2010.11.15 19:4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ㅋ Mr 김의 neck는 제가 잘 접수했을듯..ㅋㅋㅋ 그런데 저 군인 안되길 잘했다고 다들 그러던데... 엄청 선배들한테 미움받았을 거라는...ㅋㅋㅋ

  7. 3공수 2011.09.15 23:5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특전사요원들 수고가 많지요
    오늘 얼마전에 입대해 훈련중인 조카에게 편지를 쓰다가 옛적에 군생활이 생각 났었지요
    1026전에 특전사에서 전역을 했는데 다시금 이 글을 보고 특전사요원들의 멋진 임무수행
    그리고 노고에 찬사를 보냅니다. 아자아자 화이팅 !

    • 장강 2011.09.22 17:55  댓글주소  수정/삭제

      제 조카는 사단 수색대에서 근무중입니다. 특전사이든, 수색대이든 멋진 임무수행에 노고가 많은 것은 다 마찬가지인 것 같습니다. 아뭏든 이들에게 저도 화이팅! 격려를 항상 보내겠습니다.

  8. 박용순 2011.09.16 12: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특전사 !! 대단하지요.. 저역시 특전사 모병 3기인데요,, 6907부대(3여단 13특전대대 12지역대 16팀에 폭파하사관으로 근무했지요,,, 모두들 보고 싶네요.
    근데..옆 모자에 은빛 별판 단 사람 누구져? 군인들 계급 모두 검정색으로 통일 했는데.그것은 이병부터 부사관까지뿐인가 보지요?국빵장관님??..하여튼 장교들 폼만 늘어서리 법(명령)이 안통하네.. 미군 장군들 전방 순시시 별판 판자쪼가리에 분필로 간신히 표나게 그리고 다니든데 한국 @ 별들은 헌병 칸보이에 으리번쩍 삐까뻔쩍 폼내는데는 기가 막히지요 잉,,, 하기사 미개국 일 수록 복장 요란하다고는 들었긴 들었는데....

    미군들 베레모를 다시 야구모자로 바꾼다는데 한국은 전군에 베레모를 지급 한다니....정신이,,,,

    • 장강 2011.09.22 17:52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지 않아도 베레모 때문에 설왕설래 말들이 많더군요. 아뭏든 저도 특전사에 몇번 방문했는데 그때마다 믿음직스럽더군요.

  9. 무명씨 2011.10.04 23:0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특전사가 아니고 헌병 특수임무대 사진이네요

    • S.G.T25 2011.11.19 13:55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습니다. 예전 특별경호대. 지금은 특수임무대의 사진이네요.

    • 장강 2011.11.21 17: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마땅한 사진이 없어 헌병 특수임무대 사진을 데코레이션으로 넣었는데 지적이 계속돼 오늘 뺐습니다. 특전대원들의 멋진 사진을 구하는대로 다시 넣겠습니다. 정확한 관심에 감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