퇴역 장성들의 모임인 ‘성우회’는 15일 제12대 회장으로 고명승(76ㆍ예비역 육군대장) 전 제3야전군사령관을 선출했다.
 
육사 15기 출신인 고 신임회장은 9사단장, 국군보안사령관, 3군사령관을 거쳐 1989년 예편했다.

고 회장은 "2012년은 안보 측면에서 매우 중요한 해로 평생을 국가안보의 최일선에서 헌신해 온 군 원로의 경험과 역할이 중요하다"면서 "안보정책기조가 흔들리지 않도록 관계기관에 대한 자문역할을 우선하고 국민 안보의식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성우회는 1989년 12월 창립됐으며 초대 회장은 백선엽 예비역 대장이 맡았다.

Posted by 경향 박성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