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기 육군참모총장이 18일 육군훈련소를 방문했다. 김 총장은 추운날씨 속에서 '전투형 강군'이 되기 위해 열심히 훈련을 받고 있는 훈련병들을 격려했다. 김 총장은 훈련병들에게 "실질적이고 강도 높은 교육훈련을 통해 자신감이 생기고 정예 강병이 될 수 있다" 고 강조했다.


김상기 육군참모총장이 18일 육군 훈련소에서 훈련병들과 점심을 함께 하고 있다.

Posted by 경향 박성진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