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진 국방장관이 육군 9사단 OP를 순시하면서 장병들을 격려하고 있다>

                 <김관진 국방장관이 서부전선 전방 부대를 방문, 장병들과 아침 식사를 함께 하면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
 

 

김 국방, 휴일에도 바쁜 일정 강행군


 

취임 첫날 연평부대를 방문하여 전투준비태세를 점검한 김관진 국방부 장관은 일요일에도 아침 일찍부터 육군 전방 부대를 찾아, 경계 작전 현장을 확인하고 장병들을 격려했다.

5일 아침 7시경, 서부전선 육군 00부대 강안 초소를 방문한 관은 해당 지역 부대장으로부터 경계 작전 현황을 보고 받고, 적 침투양상과 이에 따른 대비태세를 꼼꼼히 점검했다.

이어서 김 장관은 소초를 방문하여 장병들과 함께 아침 식사를 하면서, “직접 적과 접촉하게 되는 전투병들의 전투의지와 능력이 전쟁의 승패를 좌우한다”고 강조하면서, ‘戰士 중의 戰士’가 될 수 있도록 교육훈련에 매진해 줄 것을 당부했다.

Posted by 경향 박성진

댓글을 달아 주세요